더봄한의원 로고

즐겨찾기

전체메뉴

강남점

이전

해당메뉴

카테고리 열기

강남점 의료진 소개

장영철원장

  • 現 더봄한의원 강남점 대표원장
  •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졸업
  • 동수원한방병원 전문수련의 수료
  • 한방내과 전문의
  • 국군철정병원 한방과장
  • 월간 헤드라인뉴스 편집자문위원
  • 한방탈모학회 정회원
  • 대한한방비만학회 정회원
  • 대한한방내과학회 정회원
  • 대한중풍학회 정회원
  • 경락진단학회 정회원
  • 대한약침학회 정회원
  • 대한경락경혈학회 정회원
  • 한방성인병학회 정회원
  • 한의자연요법학회 정회원
  • 한국아로마테라피협회 정회원
장영철 원장님 진료 시간표
월, 화, 금 : 오후1시 ~ 오후9시(야간진료) / 석식: 오후5시~오후6시
: 오전10시 ~ 오후7시 / 점심: 오후1시~오후2시
: 오전10시 ~ 오후5시 / 점심: 오후1시~오후2시
목, 일, 공휴일: 휴진

강남점 진료시간표

진료시간 오전10시 ~ 오후 1시 오후1시 ~ 오후 5시 오후6시 ~ 오후 9시
오후 1시 ~ 오후 9시 (야간진료)
오전 10시 ~ 오후 7시
휴진
오후 1시 ~ 오후 9시 (야간진료)
오전 10시 ~ 오후 5시
휴진
점심시간 (수,토)
오후 1:00 ~ 오후 2:00
저녁시간 (월,화,금)
오후 5:00 ~ 오후 6:00
휴진일
목요일, 일요일, 공휴일

강남점 둘러보기

강남점 찾아오시는 길

  •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 109 산타홍메디컬타워 3층
  • T : 02-518-5875
지도 크게 보기
  • 지하철

    신논현역 (도보 약 1분 소요)
    3번 출구로 나와 좌측 방향(차병원사거리)으로 80m 이동 > 산타홍메디컬타워 3층에 위치

    강남역 (도보 약 9분 소요)
    11번 출구(이전 7번 출구)로 나와 신논현역 방면으로 940m 이동 > 교보사거리에서 우측방향(차병원사거리)으로
    횡단보도를 건넌 후 80m 이동 > 산타홍메디컬타워 3층에 위치

  • 버스
    BUS1신논현역 정류소 (23-121)
    BUS2신논현역 정류소 (23-266)
    BUS3교보타워 정류소 (23-122)
    BUS4신논현역,(구)교보타워사거리 정류소 (22-193)
    • 간선 241, 640, 643
    • 지선 3422, 3412,4412
    • 직행 9600, 1550, 1570
    • 마을 서초03

강남점 공지사항

  • 76 [식약동원 이야기 19]:생강. 감기에 좋은 생강, 말리면 하복부 냉증에 효능
    [식약동원 이야기 19]:생강. 감기에 좋은 생강, 말리면 하복부 냉증에 효능
    Date. 2014-11-24   Hit. 5,044

    봄한의원 부평점 대표원장님이 '[식약동원 이야기 19]:생강. 감기에 좋은 생강, 말리면 하복부 냉증에 효능' 포스팅한 글을 소개시켜드립니다.

    블로그에서 읽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90352461


    (본문)

     


     

    국민학교(아, 요즘은 초등학교라고 해야겠죠.) 때쯤 집에서 김장을 하는데, 딸만 둘이었던 우리 엄마는 꼭 저와 동생을 보조 요리사라는 그럴싸한 직함을 주고선 많이 부려(?) 먹었답니다. 파 다듬어라, 마늘 까라, 와서 고춧가루 두 숟갈 넣고 가라, 새우젓 가져와라, 통 좀 깨끗이 씻어라, 채반을 말려라 등등. 언니였던 저는 나름 고난도(?) 기술을 요하는 일을 했는데요, 바로 울퉁불퉁 굴곡진 생강 껍질 까기였답니다. 생강 껍질을 까다 보면 손끝이 매워지곤 했죠.

     

    서론이 길어졌군요. 어째든 오늘의 식약동원 주인공을 소개합니다.

     

    김치에도 꼭 들어 가고, 한약을 다릴 때도 강삼조이(薑三棗二)라고 해서 대추와 함께 꼭 들어가는 생강. 바로 생강이 오늘 포스팅의 주연입니다.

     

    한의학에서 생강은 신선한 뿌리를 사용하는 것과 햇볕이나 약한 불로 뿌리를 건조하여 사용하는 경우로 나눠 사용됩니다. 이름뿐만 아니라 효능도 각기 다른데요, 전자는 생강(生薑)이라고 부르며 학명은 Zingiberis Rhizoma Recens입니다. 학명의 마지막 단어인 Recens는 “신선함”을 뜻하는 말로 말 그대로 생강의 신선한 뿌리 줄기를 의미합니다.  후자는 건강(乾薑)이라고 부르며 학명은 Zingiberis Rhizoma로 생강을 건조한 거죠.

     

    생강(生薑)과 건강(乾薑)은 모두 성질이 따뜻하고 매운 성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따라서 공통적으로 몸을 따뜻하게 해주면서 차가운 기운을 몰아내는 효과를 발휘합니다. 다만 둘이 주로 작용하는 부위에서 차이가 있습니다. 생강(生薑)은 주로 체표와 소화기에 작용하여 외부의 차가운 기운에 의한 감기나 소화기가 차가워서 생기는 설사, 구토에 다용합니다.

     

    반면에 건강(乾薑)은 생강보다 뜨겁고 매운 성질이 더 강하여 차가운 기운이 보다 깊숙히 들어온 경우 이를 내보내는 작용을 합니다. 증상으로 보자면 우리 몸의 근원이라고 할 수 있는 정기가 차가운 기운에 손상된 경우나 하복부 냉증 등에 사용 되었지요.

     

    한약을 다릴 때 생강과 대추는 감초처럼 거의 들어갑니다. 강삼조이(薑三棗二)라고 하여 생강 3쪽와 대추 2개라는 뜻이지요.

     

    과거에는 한약 처방시 들어가는 한약재의 숫자가 적고 약성이 강한 경우가 많았습니다. 그래서 약의 좋은 효능도 나타나지만 상대적으로 소화기에 부담을 주기도 했지요. 이때 바로 생강과 대추가 작용을 발휘합니다. 이 두 가지 한약재는 위장관의 기운을 도와주면서 강한 약성을 부드럽게 해줍니다.

     

    그러나 대추는 너무 많이 먹을 경우 소화불량을 유발할 수 있는데 생강이 이런 대추의 부작용을 견제하는 역할을 합니다. 또한 생강의 뜨거운 성질로 인한 부작용을 대추가 제어해주기도 하구요.

     

    생강은 특유의 향으로 고기의 누린내나 생선의 비린내를 제거할 목적으로 요리 전 준비단계에서도 많이 사용됩니다. 특유의 향으로 한과 및 약과의 재료로도 사용되며, ‘겨울’하면 생각나는 생강차도 빼놓을 수 없지요.




    요즘처럼 날씨가 쌀쌀해지면서 생강의 수요가 많이 늘고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 포스팅의 마지막은 우리나라 국산 생강과 중국산 생강을 구별하는 법으로 마무리해보겠습니다.

     

    일단 국산 생강은 표면이 울퉁불퉁하고 거칩니다. 색깔도 진하며 흙이 묻어 있지요. 일반적으로 알이 작고 한 덩어리에 작은 알이 많이 붙어 있습니다. 쉽게 이야기 하면 까기 어렵게 작을 알들이 울퉁불퉁하게 붙어 있는 것이지요.

     

    반면에 중국산 생강은 표면이 매끈하고 상대적으로 색이 연합니다. 또한 세척 후 수입되기 대문에 흙이 없고 깨끗한 편입니다. 또한 덩어리가 크고 작은 알들이 거의 붙어 있지 않지요.

     

     

    다음 식약동원에서는 생강과 절친 대추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



    · 더봄한의원 부평점 허인희 원장님 블로그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

    · 해당 게시물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90352461

  • 75 [식약동원 이야기 18]: 보리. 아이들의 장염에 보리차를 먹이는 이유는...
    [식약동원 이야기 18]: 보리. 아이들의 장염에 보리차를 먹이는 이유는...
    Date. 2014-11-01   Hit. 6,413

    봄한의원 부평점 대표원장님이 '[식약동원 이야기 18]: 보리. 아이들의 장염에 보리차를 먹이는 이유는...' 포스팅한 글을 소개시켜드립니다.

    블로그에서 읽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68701629


    (본문)

     


     

    세계 4대 작물 중 하나면서 우리나라에서 쌀, 조, 콩, 기장과 함께 오곡에 속하는 곡식. 여러분은 이것이 무엇인지 감이 오시는지요.

     

    조금 어려우신가요? 맥주의 원료이면서, 보릿고개라는 말을 만들어 낸 주인공. 이쯤이면  감 잡으셨죠?? 오늘의 식약동원 주인공을 소개합니다. 바로 보리입니다. 

     

    보리는 한약재 이름으로 맥아(麥芽)라고 합니다. 학명은 Hordei Fructus Germiniatus. 로 벼과에 속한 보리의 성숙한 과실을 발아시켜 건조한 것입니다. 한약재로 불릴 때는 대맥(大麥)이라는 이명으로도 사용되는 맥아는 아주 대표적인 소식약(消食藥)입니다. 즉 음식이 제대로 소화되지 못하고 체했을 때, 소화를 도와주며 속을 편안하게 해주는 효과를 발휘합니다. 특히 밀이나 쌀 등 곡식에 의한 식체(食滯- 요즘 말하는 소화불량과 비슷한 개념)에 예로부터 많이 사용되었습니다.

     

    맥아(麥芽)는 단순히 뭉친 것을 풀어주고 뚫어주는 작용뿐만 아니라 기본적으로 소화기관을 보하고 건강하게 하는 작용이 깔려 있어서, 만성적인 식욕부진이나 오래된 구토와 설사로 위장관이 약해져 있을 때 속을 달래면서 소화를 유도하는 역할을 하기도 합니다. 어린 아이들의 오랜 설사와 장염에 따뜻한 보리차를 먹이거나 보리죽으로 영양을 보충하는 것도 비슷한 맥락이라고 할 수 있지요. 맥아(麥芽)의 효능을 [동의보감]에서 살펴보면 “기를 돕고 중초(현대의 소화기 계통을 통칭하는 말)를 조화시키며, 설사를 멎게 하고 허한 것을 보한다. 오랫동안 먹으면 머리털이 희어지지 않고 풍(風)이 동하지 않는다(益氣調中, 止泄, 補虛. 久食, 頭髮不白, 不動風氣)”라고 나와 있습니다.  

     

    그 밖에도 맥아(麥芽)에는 유즙분비를 억제하는 작용이 있어서 예로부터 출산 후 수유를 끊으려는 목적으로, 혹은 모유의 찌꺼기가 쌓여 유선염 등이 생겼을 때도 응용 하였습니다. 따라서 수유부에게는 모유의 양을 줄일 수 있기 때문에 복용을 권하지 않았지요.

     


     

    보리를 식재료로 이용한 예는 너무너무 많습니다. 주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보리밥부터 시작해서 보리빵, 보리죽, 보리차, 보리음료 그리고 맥주, 보리 막걸리, 보리고추장까지 널리 사용되고 있지요.

     

    보리에는 알려진 대로 식이섬유가 매우 풍부합니다. 보리의 식이섬유인 “베타글루칸”은 대장에서 담즙과 결합한 후 몸 밖으로 배출되면서 혈중의 지질 수치를 낮추며 혈당조절에도 도움을 줍니다. 또한 식이섬유는 기본적으로 원활한 배변을 유도하기 때문에 변비에도 탁월한 효과를 나타냅니다.

     

    뿐만 아니라 칼슘, 인, 아연, 비타민B2등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성장에도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따로 보리를 챙겨먹기 힘들다면, 밥할 때 백미가 아닌 보리와 함께 혼합미를 이용해 보는 게 어떠실런지요. 국제영양학회에서 동물실험 결과 쌀과 보리를 7:3의 비율로 섞어 먹는 것이 몸에 제일 좋다고 합니다.

     

    쌀보다 소화도 잘 되고, 식이섬유과 각종 미네랄이 풍부한 보리. 저도 오늘부터는 보리밥에 도전합니다^^

     

     

    · 더봄한의원 부평점 허인희 원장님 블로그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

    · 해당 게시물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68701629

  • 74 더봄한의원 허인희 원장님, '허핑턴포스트 코리아' 블로그 연재시작
    더봄한의원 허인희 원장님, '허핑턴포스트 코리아' 블로그 연재시작
    Date. 2014-10-27   Hit. 36,202

    더봄한의원 허인희 원장님이 '허핑턴포스트 코리아'에 블로그 연재를 시작하셨습니다.

     

    '허핑턴포스트'는 현재 트위터와 페이스북 같은 SNS에서 많은 관심을

    받는 언론매체로 한국뿐만 아니라 번역을 통해 외국판 허핑턴포스트에

    나가게 됩니다.


     <'허인희 원장님의 포스팅이 '허핑턴 포스트 코리아' 라이프스타일 메인페이지에 게재되었습니다> 

     

     

    허인희 원장님이 처음으로 게재한 포스팅은

     

    '탈모 예방의 첫걸음 - 올바른 샴푸방법'입니다.

    샴푸하는 올바른 습관을 만드는 것만으로도

    탈모예방에 큰 도움이 된다고 하니 꼭 한번

    읽어보시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10월24일에 발행된 포스팅이 현재 10월27일 추천블로그로 '허핑턴포스트 코리아' 라이프스타일 메인페이지에 노출되고 있습니다.

    많은 관심 감사드립니다. 

     

    포스팅보러가기 -> http://www.huffingtonpost.kr/innhee-hur/story_b_6039724.html?utm_hp_ref=kr-lifestyle

     

  • 73 [식약동원 이야기 17]: 계피. 근육통이 있을땐 계지, 아랫배를 따듯하게 해줄땐 육계
    [식약동원 이야기 17]: 계피. 근육통이 있을땐 계지, 아랫배를 따듯하게 해줄땐 육계
    Date. 2014-10-25   Hit. 4,971

    봄한의원 부평점 대표원장님이 '[식약동원 이야기 17]: 계피. 근육통이 있을땐 계지, 아랫배를 따듯하게 해줄땐 육계' 포스팅한 글을 소개시켜드립니다.

    블로그에서 읽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61487914


    (본문)

     


     

    투박한 사기 그릇에 잣 몇 알이 동동 떠있는 시원한 수정과 한잔.

     

    따뜻한 커피 위에 뿌려놓은 갈색의 시나몬 가루.

    삼계탕에 인삼, 황기와 함께 자주 들어가 있는 얇은 나뭇가지 모양의 그것.

     

    이 세가지 음식에 공통으로 들어가 있는 것. 무엇인지 감 잡으셨나요?? 오늘의 식약동원 주인공을 소개합니다. 계피, 계피가루 등으로 더 잘 알려진 바로 계지 입니다.

     

    계지(桂枝)는 사용되는 부위에 따라 다양한 한약재 이름을 가지고 있습니다. 녹나무과에 속한 육계, 또는 월남육계의 어린 가지를 건조시킨 것은 계지(桂枝)라고 하며 CINAMOMI RAMULUS 라는 학명을 가지고 있고, 같은 식물의 나무껍질을 건조한 것은 육계(肉桂)라고 부르며 CINAMOMI CORTEX 라는 학명으로 불립니다.

     

    계지(桂枝)와 육계(肉桂) 모두 따뜻한 성질을 가지고 있어서 기본적으로 몸을 데워주는 역할을 하는데요, 효과를 발휘하는 부위에서 약간의 차이가 있습니다. 계지(桂枝)는 앞서 소개해 드린 파뿌리 총백(葱白)과 마찬가지로 외부의 차가운 기운(풍한사-風寒邪)으로 인해 감기에 걸려 두통과 오한이 생기고, 근육통이 나타날 때 몸을 데우며 땀을 내도록 유도합니다.




    반면에 육계(肉桂) 는 보다 몸 속 깊숙한 곳에 양기를 불어넣어 주는 역할을 합니다. 비위(요즘의 소화기)를 따뜻하게 데워주면서 하복부의 차가운 냉기를 몰아내어 주어 자궁을 따뜻하게 해줍니다. 그래서 예로부터 오래된 설사나 여자들의 아랫배가 찬 경우에 다용하였지요.

     

    <동의보감>에 나온 구절로 계지(桂枝)와 육계(肉桂)의 작용을 보다 명확하게 알 수 있습니다. 계지(桂枝)는 어린 가지라서 가벼워 물에 뜨고, 육계(肉桂)는 두꺼운 껍질이라서 물에 가라앉는다는 설명과 함께 다음과 같은 조문이 있습니다. “중경은 계지로 발표시키고 육계로 신을 보하였는데 위로 뜨는 것은 윗부분에 작용하고, 아래로 가라앉는 것은 아랫부분에 작용한다는 자연적인 이치에 의거한 것이다.(仲景用桂枝發表, 肉桂補腎, 本乎天者親上, 本乎地者親下, 自然之理也)

     

    사실 계지나 계피가루가 단독으로 식재료로 사용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그러나 특유의 향으로 다른 식재료의 맛을 풍부하게 해주면서 입맛을 자극하지요. 삼계탕에 들어가는 계지의 경우에는 닭고기의 따뜻한 성질을 더욱 강화시켜주어 인삼, 황기와 함께 몸의 양기를 도와주고 기력을 회복시켜주는 작용을 합니다.

     

    여러 커피 전문점에서 매년 겨울이 되면 시즌 상품으로 내놓는 시나몬이 토핑된 커피나 빵 역시 계피가루 특유의 맛 뿐만 아니라 추운 겨울 몸을 데우는 계지의 효능 역시 염두해 둔 것이 아닐까요??

     

     

    오늘은 부드러운 우유 거품위에 갈색 눈처럼 시나몬 가루를 뿌린 카푸치노 한잔이 생각나는군요^^





    · 더봄한의원 부평점 허인희 원장님 블로그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

    · 해당 게시물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61487914

  • 72 러시아 동양의학 센터 'Amrita' 더봄 탈모제품 교육현장
    러시아 동양의학 센터 'Amrita' 더봄 탈모제품 교육현장
    Date. 2014-10-16   Hit. 8,322

    러시아 동양의학 센터 'Amrita' 더봄 탈모제품 교육현장

     

     

     

     

    러시아에 위치한 동양의학 센터 'Amrita' 에서 지난 8월  

    더봄 탈모제품에 관심을 가지고 더봄한의원에 의뢰를 하였으며

    이에 관련하여 제품에 대한 교육과 의료기술의 협력 및 발전을 위한

    교육을 9월1일에 진행을 하였습니다.

     

    Amrita 는 러시아에 설립된 luxury 한방병원으로 일반적인 한방 진료에서 부터

    뷰티, 미용까지 한방치료를 진행하고 있는 병원입니다.

     

     

      

     

    'Amtita' 의료진 및 관계자분들이 참여하였으며,

    제품 교육은 더봄한의원 명동점 '김용진' 원장님이 진행을 하였습니다.

     

    -더봄홈케어 제품 자세히 보기-

     


    이 기회를 토대로 더욱 발전할 수 있는 '더봄한의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71 [식약동원 이야기 16]: 은행. 하루 다섯알 익혀먹어야 몸에 좋은 은행.
    [식약동원 이야기 16]: 은행. 하루 다섯알 익혀먹어야 몸에 좋은 은행.
    Date. 2014-10-15   Hit. 3,293

    봄한의원 부평점 대표원장님이 '[식약동원 이야기 16]: 은행. 하루 다섯알 익혀먹어야 몸에 좋은 은행.' 포스팅한 글을 소개시켜드립니다.

    블로그에서 읽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51577324


    (본문)

     


     

    아침 저녁으로 선선한 바람이 부는 게 가을 느낌이 제법 납니다. 가을하면 높고 파란 하늘과 더불어 알록달록한 단풍이 생각나는데요.

     

    오늘 식약동원의 주인공은 가을산을 노랗게 물들여주는 은행나무의 열매, 은행입니다.

     

    은행은 한약재 이름으로 백과(白果)라고 합니다. 학명은 Ginkgo Semen. 으로 은행과에 속한 은행나무의 성숙한 종자를 건조한 것으로 과육이 있는 겉 껍질을 제거하고 세척한 후 햇빛에 건조하여 사용합니다.

     

    <동의보감>에는 성질이 차며 맛은 달고 독이 있다. 폐와 위의 탁한 기를 맑게 하며, 숨찬 것과 기침을 멎게 한다고 나와있습니다. (性寒味甘有毒 淸肺胃濁氣, 定喘止咳) 실제로 폐의 기운을 수렴시켜주어 오래된 기침을 진정시키며 우리 몸에서 밖으로 세어나가는 것을 막는 작용이 있어 잦은 소변이나 아뇨증과 부인들의 냉, 대하치료에도 응용 되었습니다.

     

    그 외에도 은행에는 혈액순환을 개선해서 혈관계질환을 예방하고 혈액노화를 방지하는 기능이 있습니다. 이는 은행에 들어있는 '징코플라톤'이라는 성분 때문인데요, 동맥경화나 고혈압 등의 질병을 예방하게 되는 것이지요.




    식재료로서 은행을 살펴보겠습니다.

     

    아주 쉽게는 간단히 볶아서 술안주로 이용할 수도 있고, 신선로나 구절판 등 여러 음식의 고명이나 부재료로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은행은 여러 음식과 잘 어울리지만 특히 밤이나 여러 견과류와 함께 이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대표적인 음식이 바로 은행과 밤을 넣어 만든 밤은행밥이나 은행견과류죽, 은행,호두조림 등이 있습니다.

     

    은행을 먹을 때는 주의할 점이 있는데요. 은행에는 청산화합물이 생성되기 때문에 한꺼번에 많은 양을 먹거나 굽지 않고 생으로 먹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 <동의보감>에도 은행에는 약간의 독이 있어서 많이 먹을 경우 복통, 구토, 설사, 발열증상이 있을 수 있다고 나와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식재료로 은행을 이용할 때 하루에 성인기준으로 5개 이상의 은행섭취는 권장하지 않으며 어린이의 경우는 3개 미만으로 먹는 것이 안전합니다. 또한 독성을 유발하는 청산 배당체는 열에 의해 그 독성이 현저하게 줄어들기 때문에 반드시 익혀 먹는 것이 좋습니다.



    · 더봄한의원 부평점 허인희 원장님 블로그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

    · 해당 게시물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51577324

  • 70 [식약동원 이야기 15]: 닭의 모래주머니. 포장마차의 절대 강자! 닭똥집.
    [식약동원 이야기 15]: 닭의 모래주머니. 포장마차의 절대 강자! 닭똥집.
    Date. 2014-10-08   Hit. 3,484

    봄한의원 부평점 대표원장님이 '[식약동원 이야기 15]: 닭의 모래주머니. 포장마차의 절대 강자! 닭똥집.' 포스팅한 글을 소개시켜드립니다.

    블로그에서 읽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43798826


    (본문)

     


     

    10월이면, 아직은 가을이라 밤에 쌀쌀하긴 해도 야외에 있을 만한 계절입니다. 요즘 같은 날씨에 포장마차에서 알싸한 공기를 마시면서 뜨끈한 오뎅국물에 닭똥집과 소주 한잔이면 어떤 근사한 술집도 부럽지 않을 것 같지 않으신지요…

     

    닭똥집이 닭의 모래주머니란 사실은 이미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지요. 그런데 닭의 모래주머니가 한약재라는 사실도 알고 계셨나요??

     

    오늘의 식약동원 주인공을 소개합니다. 바로 닭똥집의 재료이기도 한 닭의 모래주머니 입니다.

     

    닭의 모래주머니는 한약재 이름으로 계내금(鷄內金)이라고 합니다. 학명은 Galli Stomachichum Corium. 으로 닭의 모래주머니의 내막을 건조시킨 것입니다. 본초서의 분류로 보자면 소식약(消食藥)에 속하는 한약재로, 즉 뭉친 것을 풀어주고 소화를 돕는 효과가 있습니다. 실제로 닭은 이가 없기 때문에 섭취한 곡류나 단단한 먹이는 모래주머니에서 같이 섭취한 모래알이나 작은 돌에 의해 분쇄되어 소화가 이루어집니다. 그렇기 때문에 닭의 모래주머니인 계내금(鷄內金)이 한약재로 쓰일 때 소화를 돕는 용도로 사용했음을 짐작할 수 있습니다.




    소화를 돕는 목적 외에도 [본경- 本經]에 보면 설사와 이질을 치료한다는 내용과 [별록- 別錄]에는 소변이 시원하지 않고 자주 보는 증상을 치료하며 열을 없애고 가슴이 번잡하고 답답한 증상을 그치게 한다고 나와있습니다.

     

    식재료로서 닭의 모래주머니는 닭의 위와 이어진 “근위”라는 부위로, 지방함량이 매우 적고, 근육 및 결합조직 단백질로 되어 있어 쫄깃하면서 담백합니다. 씹는 식감 또한 독특하기 때문에 소금구이나 꼬치에 꽂아 술안주로 많이 이용합니다.

     

    그 외에도 채소를 곁들어 매콤한 고추기름과 함께 볶아서 볶음으로도 먹기도 하지요.

     

    닭의 모래주머니에는 콜라겐과 비타민 B, 철분이 많이 들어있어 노화방지 효과가 있으며 풍부한 단백질의 보고이기 때문에 영양식으로 많이 이용됩니다.

     

     

    닭은 특유의 누린내가 있기 때문에 닭의 모래주머니 요리를 할 때는 우유에 담갔다가 조리해서 누린내를 제거하며 살빛이 분홍색인 것을 구입하여 조리하는 것이 좋습니다.



    · 더봄한의원 부평점 허인희 원장님 블로그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

    · 해당 게시물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43798826

  • 69 [식약동원 이야기 14]: 파. 한식요리에 빠질 수 없는 존재감.
    [식약동원 이야기 14]: 파. 한식요리에 빠질 수 없는 존재감.
    Date. 2014-10-01   Hit. 3,417

    봄한의원 부평점 대표원장님이 '[식약동원 이야기 14]: 파. 한식요리에 빠질 수 없는 존재감.' 포스팅한 글을 소개시켜드립니다.

    블로그에서 읽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37943266


    (본문)

     


     

    파는 한식요리의 대부분에 들어가는 식재료입니다. 국물요리에도, 볶음요리에도, 마지막에 장식을 위해 고명을 얹을 때도, 그리고 김치의 재료로까지 매우 다양하게 사용됩니다. 굳이 근사한 요리가 아닌 간단한 라면을 끓일때도 파를 넣는걸 보면, 한국인들의 식탁에 파는 정말 빠질 수 없는 식재료인 듯 합니다.

     

    그런데 알고 계셨나요? 수퍼에서, 시장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바로 그 파도 한약재랍니다. 오늘의 식약동원 주인공을 소개합니다. 바로 “파” 입니다.


    파는 한약재 이름으로는 총백(葱白)이라고 합니다. 학명은 Allii Radix. 로 백합과에 속한 다년생 초본인 파의 인경(비늘뿌리)으로 파뿌리와 그 바로 위 하얀 부분을 말합니다. 쉽게 말해 파밑동이지요.


    한의학에서는 외부에서 풍한사기(風寒邪氣)가 체내로 들어와 발열과 오한, 두통이 있을 때를 감모(感冒)라고 하는데요, 이는 요즘 말하는 가벼운 감기와 증상이 매우 유사합니다. 총백(葱白)은 이럴 때 몸을 따뜻하게 해주어 가볍게 땀을 내도록 유도하여 차가운 기운을 물리치는 역할을 합니다. 또한 차가운 한사(寒邪)가 깊이 들어가 복통과 설사를 유발 할 때도 몸 안에 양기를 통하게 하여 증상을 개선시킵니다.




    총백(葱白)은 담두시(淡豆豉 : 콩을 발효시켜 만든 한약재)와 함께 총시탕(葱豉湯)이라는 이름으로 가벼운 감기에 많이 사용되었습니다. 또한 예로부터 쓴 한약을 먹지 못하는 소아들 감기에 신선한 파뿌리를 끓여 먹이기도 했지요. 


    파가 들어간 음식은 정말 너무너무 많습니다.


    파가 주인공인 파김치부터 거의 모든 요리에 양념으로 많이 들어가게 되지요. 최근에 모 방송에서 나와 화제가 된 대파라면 역시 단순히 고명의 역할이 아닌 음식의 주 재료로서의 대파의 가능성을 보여주는 예입니다.


     

    대파는 생명력이 좋아 집에서도 쉽게 기를 수 있는데요, 요리를 위해 대파를 사용할 때 뿌리부분과 하얀색 밑둥 부분을 약 3cm정도 남긴 상태로 흙에 심어주기만 하면 쑥쑥 자라는 대파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답니다.





    · 더봄한의원 부평점 허인희 원장님 블로그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

    · 해당 게시물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37943266

  • 68 탈모 자가진단법 - 당신의 모발은 안녕하십니까??
    탈모 자가진단법 - 당신의 모발은 안녕하십니까??
    Date. 2014-09-25   Hit. 3,218

    더봄한의원 부평점 대표원장님이 '탈모 자가진단법 - 당신의 모발은 안녕하십니까??'에 관하여 포스팅 한 글을 소개시켜드립니다.

    블로그에서 읽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32835151


    (본문)

     


     

    오늘은 제 본연의 업무(?)로 돌아가 탈모를 주로 치료하는 한의사로써 간단한 포스팅을 하려 합니다.

     

    바로 스스로 진단할 수 있는 탈모 자가진단법인데요,

     

    사실 스스로 질문을 보고, 주관적인 답을 하는 거라 100%확실하지는 않지만  어느 정도 본인의 탈모상태에 대한 윤곽을 잡을 수 있답니다.

     

    만약, 탈모의 자가진단법에 의해 탈모가 의심된다면, 그때는 보다 정밀한 진찰과 진단을 위해 전문적인 한의원을 찾는것이 좋겠죠^^

     

     

    < 탈모지수를 통한 탈모 자가진단법>

     

    다음 15개의 문항 중 본인이 해당하는 문항을 각각 1점씩 계산하여 총점을 기준으로 탈모상태를 진단하게 됩니다.

     

    1 단계 : 1-2점.  탈모에 관심이 필요합니다.

    2 단계 : 3-4점.  두피타입에 맞는 관리가 필요합니다.

    3 단계 : 5-8점.  탈모의 초기입니다. 보다 정확한 진단을 받아보세요.

    4 단계 : 8점 이상.  탈모의 중기입니다. 탈모가 이미 진행중이니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1. 두피에 비듬이 생긴다.


    2. 두피가 자주 가렵다.


    3. 머리카락이 끈적거리고 기름이 자주 낀다.


    4. 머리카락에 윤기가 없다.


    5. 머리카락이 점점 가늘어진다.


    6. 머리를 감을 때 눈에 띄게 머리카락이 많이 빠진다.


    7. 자고나면 베개에 머리카락이 많이 빠져있다.


    8. 정수리 부분을 만지면 아프다.


    9. 이마가 조금씩 넓어진다.


    10. 주 2회 이하로 머리를 감는다.


    11. 지성, 건성, 중성용 샴푸를 본인 두피타입에 맞게 사용하지 않는다.


    12. 매일 헤어제품을 사용한다.


    13. 거의 매일 드라이로 말리거나 손질을 한다.


    14. 월 1회 이상 염색이나 펌을 한다.


    15. 머리를 거의 같은 방향으로 묶고 다닌다.

     

     

     

    탈모란 어느 순간에 갑자기 진행되는 경우보다는 가랑비에 옷 젖는 줄 모른다는 말처럼 조금씩조금씩 진행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모발이 조금씩 가늘어지는 느낌이 몇 달간 지속되다가 어느 순간부터 머리감을 때 눈에 띄는 머리카락의 수가 늘어나고, 그렇게 또 얼마간의 시간이 지난 후 불현듯 거울 속에 비친 모습에, 사진에 찍힌 자기 모습에 깜짝 놀라 병원에 내원하는 경우가 많죠.

     

    모든 병이 그렇듯 탈모 역시 깊어지기전에 미리미리 예방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탈모자가진단법으로 내 모발은 과연 안녕하신지 한번 살펴보는게 어떨까요?



    · 더봄한의원 부평점 허인희 원장님 블로그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

    · 해당 게시물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32835151

  • 67 [식약동원 이야기 13] : 마. 노화방지와 피부미용에 마법같은 효과.
    [식약동원 이야기 13] : 마. 노화방지와 피부미용에 마법같은 효과.
    Date. 2014-09-19   Hit. 3,205

    봄한의원 부평점 대표원장님이 '[식약동원 이야기 13] : 마. 노화방지와 피부미용에 마법같은 효과.' 포스팅한 글을 소개시켜드립니다.

    블로그에서 읽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27017517


    (본문)

     


     

    일식집에 가면 본격적인 생선회를 먹기 전에 제일 먼저 죽처럼 하얀 음식이 나오는 경우가 있는데요, 먹어보면 약간 씁슬하면서 질감은 끈적끈적한 것..... 혹시 무엇인지 아시나요?

    바로 마를 죽처럼 갈아서 만든 음식입니다. 생선회 등의 날것을 먹기 전에 탈이 날 것을 대비하고 소화를 촉진시키기 위해 나오는 음식인 마죽이지요.

    옛날부터 구황작물로도 널리 먹었던 마. 오늘 식약동원의 주인공입니다.

     

    마의 한약재 이름은 산약(山藥)입니다. 산약의 학명은 Dioscoreae Rhizoma. 로 마과에 속한 참마의 뿌리줄기를 건조한 것으로 주로 늦가을이나 초겨울에 채취하여 잔뿌리와 외피를 제거한 후 건조하여 사용합니다.

    한약재로서 산약(山藥)은 소화기관을 튼튼하게 할 뿐만 아니라 폐기(肺氣)와 신장의 기능을 보충하는 역할을 합니다.

     

    한의학에서 신은 타고난 체력, 정력 등을 의미하는 부분도 있기 때문에 옛날부터 남성의 기능이나 스테미너를 강화하는 목적으로 많이 사용되었지요. 이렇듯 산약(山藥)은 전반적으로 오장의 기능을 튼튼하게 하여 기력을 회복시키는 효능이 탁월해 오래된 설사로 인해 기력이 쇠해지거나 체력고갈로 오래도록 낫지 않는 기침, 진액이 고갈되면서 말라가는 소갈(消渴-소갈은 현대의 당뇨병과 유사한 증상을 가지고 있습니다)등에 매우 다용되었습니다. 

    [동의보감]속의 산약(山藥) 역시 “허로로 여윈 것을 보하며 오장을 충실하게 하고 기력을 도와주며 살찌게 하고, 힘줄과 뼈를 튼튼하게 한다(補虛勞羸瘦 充五臟 益氣力 長肌肉 强筋骨)”라고 나와있지요.

    식재료로서의 마는 주로 원기회복을 목적으로 많이 조리하게 되는데요, 요즘은 칼로리가 낮아 다이어트 식품으로도 다용되고 있습니다.




    또한 약리학적으로 마에는 노화방지에 효과가 큰 것으로 알려진 DHEA의 원료인 다이오스게닌이 함유되어 있어 노화방지뿐만 아니라 피부미용에도 좋은 효능을 나타냅니다. 그 밖에도 인슐린의 분비를 촉진시켜 혈당을 내려주는 작용과 마의 점액질에 들어있는 소화 효소인 디아스타제가 많아 소화 시간을 2-3배 빠르게 해주기 때문에 소화를 돕는 역할도 하지요.

     

    음식으로 마를 섭취할 경우는 주로 죽의 형태나 조림으로 먹을 수 있으며 일반적으로 음식이 아닌 건강을 위해 먹는 경우는 갈아서 먹거나 가루를 내서 타먹는 경우가 많습니다. 다만 마는 특유의 씁쓸한 맛 때문에 그냥 먹기 쉽지 않기 때문에 사과나 당근과 같은 가벼운 단맛을 내는 부재료와 함께 갈아먹거나 고소한 맛을 내는 우유나 단맛의 요쿠르트 등에 타서 먹는다면 비교적 거부감 없이 먹을 수 있습니다.



    · 더봄한의원 부평점 허인희 원장님 블로그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

    · 해당 게시물 바로가기 : http://blog.naver.com/bomibomi5/220127017517

지점
이름
휴대폰

개인정보취급방침에 동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