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봄한의원 로고

즐겨찾기

전체메뉴

갱년기(노화성)탈모

이전

해당메뉴

갱년기라는 불청객!
갱년기와 탈모가 상관이 있다?! 없다?!

갱년기탈모란,
여성호르몬의 감소로 난소기능이 약화되기 시작하여 생리가 멈추고,임신이 불가능해지기까지의 2~8년간의 갱년기 시기 에 찾아오는 탈모증상을 말합니다.최근에는 여성의 노화를 촉진하는 여러가지 원인으로 인해 조기폐경이 증가할 뿐만 아니라갱년기증후군도 더욱 약화되고 있어 갱년기탈모 또한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대개의 갱년기 증상은 후유증을 남기지 않으나 갱년기 탈모는 치료시기를 놓치면 자연 회복되지 않고, 노화가 진행되면 서 탈모가 더욱 가속화되므로 갱년기에 탈락하는 모발양이 늘거나 숱이 줄어든다고 느껴진다면 반드시 신속한 치료를 받아야합니다.

갱년기탈모 치료사례

갱년기탈모 원인과 치료

갱년기탈모의 원인

음기와 양기의 불균형
임신과 출산, 월경과 같은 생리적 특성으로 인해 혈의 손 실이 일어날 수 있으며, 호르몬의 변화로 인해 탈모가 생겨 날 수 있습니다. 특히 산후 탈모의 경우 출산 후 신체의 호르 몬 분비가 임신 이전의 상태로 돌아오면서 임신 중 수명이 길 었던 성장기의 모발들이 휴지기로 접어들게 되고, 2~3개 월 뒤 한꺼번에 빠지게 되면서 탈모 현상이 나타납니다. 일반적으로 3~6개월이 지나면 정상적으로 돌아오지만 6개월 이후에도 탈모 현상이 지속된다면 전문가의 상담을 통해 적절한 치료가 필요합니다.
신장기능의 쇠약
이러한 음허증상은 신장기능의 쇠약과 관련이 있습니다. 한방에서 신장은 방광 및 생식기능, 호르몬 대사, 모발, 골수 등을 주관하는 기관인데 이러한 신장기능의 약화가 전반적 인 인체의 노화로 나타나게 되며 탈모도 그러한 현상의 일부입니다.

갱년기에 생기기 쉬운
장부기능의 약화와 기혈순환의 장애

01 신장기능의 약화
성기능의 약화, 성욕감퇴, 성교통, 요실금, 빈뇨, 야뇨, 잔뇨감, 폐경, 만성피로, 탈모, 흰 모발의 증가
02 간 기능의 약화
만성피로, 근육의 약화, 피부건조와 위축, 관절염, 골다공증 등 근골격계 질환의 증가
03 심혈관계 증상
안면홍조, 상열감, 식은땀, 가슴두근거림
04 소화기 증상
소화장애, 변비
05 정신적인 증상
불면증, 불안, 긴장의 고조, 건망증, 우울증, 집중력 감소, 짜증, 화를 못참음, 자신감 결여
06 성인병 증가
당뇨병, 고혈압, 고지혈증, 심장병, 동맥경화, 유방암, 자궁암 등

갱년기탈모의 치료

인간의 일생에 있어 갱년기는 중,장년에서 노년으로 넘어가는 인생의 신체적 정신적 전환기입니다.

갱년기를 지나면서 인 간은 심혈관계 질환으로 대표되는 성인병의 발병율이 현 저히 높아지고 급속한 노화에 직면하게 됩니다. 혈관의 탄 력이 떨어지고 노화가 진행되면서 자연 두피나 모발쪽으로 의 혈류순환도 장애 를 받게 됩니다.

갱년기 탈모에 대한 접근은 혈액순환을 개선하고 허약해진 장부의 기능을 회복시켜, 성인병을 포함한 노년기 질환을 예 방하고 갱년기 이후의 건강을 어떻게 준비하고 지켜나갈 것인 가라는 철저히 몸치료의 관점으로 접근이 되야 합니다.

<

갱년기탈모의 유형

일반적으로 갱년기란 여성에게만 나타난다는 인식이 있습니 다. 하지만 갱년기는 여성과 남성 모두에게 나타나며, 탈모 또한 갱년기 증상의 하나입니다.

여성 갱년기 탈모

여성호르몬의 감소로 난소기능이 약화되기 시작하여 생리가 멈추고, 임신이 불가능해지기까지의 40대 중반에서 50대 초반에 이르는 갱년기 시기에 찾아오는 탈모증상을 말합니다. 최근에는 여성의 노화를 촉진하는 여러가지 원인으로 인해 조기폐경이 증가할 뿐만 아니라 갱년기증후군도 더욱 악화되고 있어 갱년기 탈모 또한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남성 갱년기 탈모

남성호르몬의 감소가 시작되는 40세부터 그 영향이 나타나는 50~60대 초반에 이르는 갱년기 시기에 찾아오는 탈모증상을 말합니다.이 시기는 청장년기에 비해 당뇨병,고혈압,고지혈증,심장병,동맥경화,대사증후근 등의 성인병의 발병비율이 현저히 높아지고 노화가 본격적으로 진행되는 시기로,과로와 스트레스,음주문화로 인해 남성들의 갱년기 탈모 또한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대개의 갱년기 증상은 후유증을 남기지 않으나 갱년기 탈모는 치료시기를 놓치면 자연 회복되지 않고, 노화가 진행되면서 탈모가 더욱 가속화되므로 갱년기에 탈락하는 모발양이 늘거나 숱이 줄어든다고 느껴진다면 반드시 신속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지점
이름
휴대폰

개인정보취급방침에 동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