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봄한의원 로고

즐겨찾기

전체메뉴

초기탈모

이전

해당메뉴

피가 빨갛고 가렵다?
머리카락이 가늘어졌다?
초기탈모 증상일 수 있습니다.

초기탈모란? 탈모란 비정상적으로 머리카락이 빠지는 현상으로 새로 돋아나는 모발보다 빠지는 모발이 많은 상태가 지속되는 이상현상을 말합니다. 탈모가 눈에 띌 정도로 진행되기 전에 초기에 증상을 알고 서둘러 치료하면 치료효과가 더욱 좋습니다.

초기탈모 발병기전

초기탈모 치료의 특징

초기탈모 치료사례

초기탈모 증상은?

01 머리를 감을 때마다 머리카락이 힘없이 빠진다.
정상적으로 휴지기의 모발은 보통 하루에 60~70개, 많게는 100개 까지도 빠집니다. 이런 경우는 병적인 탈모 증상으로 보기 어렵지만 모발이 매일 100개 이상 꾸준히 빠진다면 탈모 초기를 의심해 보아야 합니다. 보통 탈모 증상이 진행 되면 휴지기는 점차 길어지게 됩니다. 결과적으로 빠지는 모발에 비해 생성되는 모발이 적어져 탈모가 가속화 되는 것입니다. 따라서 탈모는 초기에 가속화되는 것을 막아 주어야 합니다.
02 두피가 가렵고 건조하다.
건성두피는 피지 분비가 원활하지 못하고 그나마 두피에 있던 피지가 마르면서 비듬이 생기기 쉽고 이러한 비듬이 모공을 막게 됩니다. 따라서 건성 두피를 그대로 방치하거나 비듬을 없애기 위해 수시로 샴푸를 하게 되면 두피가 더욱 예민해지고 외부 자극에 쉽게 상처를 받고 염증으로 악화되어 탈모를 유발 할 수 있습니다.

03 비듬이 생기고 두피가 빨갛다.
지나치게 많은 비듬이 떨어지거나 심하게 가려울 정도로 두피가 붉어지거나 부풀어 오른다면 비듬으로 인해 발생 하는 염증성 두피 질환을 의심해 봐야 합니다. 염증은 모공 이나 염증 부위를 통해 피부 깊숙한 곳에 안착하면서 더욱 심한 가려움증을 일으켜 결국 모낭염이나 지루성 피부염 과 같은 더 큰 문제를 야기하여 탈모로 진행 될 수 있습 니다.
04 요즘 부쩍 머리카락이 가늘어졌다.
모발이 급격하게 가늘어지는 이유는 탈모의 초기증상 입니다.일반적으로 탈모가 진행되면 앞머리와 정수리 부위의 머리카락이 가늘어지면서 점차 힘이 없어집니다. 탈모초기 에는 모발이 빠진 부위에 새로운 모발이 전혀 자라나지 않는 것은 아닙니다. 새로운 모발이 이전보다 가늘게 자라나게 되고 더 이상 새로운 모발이 생겨나지 않는 과정 즉, 탈모가 오게 되는 것입니다. 이미 모발이 눈에 띄게 가늘 어졌다면 탈모의 초기증상인지 의심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05 뒷목이 뻐근하거나 어깨 근육이 뭉치는 현상이 심해졌다.
스트레스를 받으면 간과 신장이 큰 타격을 받습니다. 또한 간에 열이 오르면서 어깨와 뒷목이 뻐근해집니다.이런 통증은 상체에 열이 몰리면서 두피로 가는 혈액순환을 방해 합니다. 어깨와 목의 통증을 제대로 풀어 주지 않으면 상체로 올라간 열이 계속 순환을 하지 못하고 위쪽에 머물면서 열성 탈모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초기탈모의 원인

지속적인 긴장 상태로 인한
두피,모발 영양불균형
스트레스는 만병의 근원이라고 합니다. 탈모도 예외는 아니 어서 스트레스를 받게 되면 우리 몸은 자율신경조절에 이상 이 생겨 교감신경이 항진되면서 긴장상태로 돌입하게 되는 데, 이는 혈관을 수축시켜 특정부위의 혈액순환의 불균형을 초래하게 됩니다. 긴장상태와 관련이 깊은 뇌쪽으로 혈액이 집중되며, 긴장상태와 상관이 없는 두피나 모발, 피부 같은 조직들이나 소화기관 쪽으로의 혈액의 원활한 흐름을 통제 하게 되어 혈액순환이나 영양대사에 장애를 일으켜 탈모의 원인으로 작용하게 됩니다. 평소 스트레스에 노출이 많으면 증상이 보이지 않더라도 탈모를 의심해봐야 합니다. 탈모를 증상으로 인지하는 데까지는 평균 2~5년 정도 지난 후이므로 그만큼 빨리 발견하면 치료도 쉬워지며 효과도 높아집니다.
노권상(勞倦傷),
정신적 육체적 피로
기가 손상되어 부족해지는 이유는 노권상 때문인데, 이는 본 인이 감당하기 힘들 정도로 정신적 육체적 피로가 쌓여 기운 이 과도하게 손상되고, 음식이 때를 놓쳐 비위가 기를 제대로 생성하지 못해서 생긴다고 하였습니다. 기라는 것은 혈을 끌고 가는 추동력 같은 것인데, 결국 기가 부족해지면 생명활동과 관계가 적은 피부나 모발에는 충분한 혈액 공급과 필요한 영양소가 제대로 공급되지 않아 탈모가 발생하게 됩니다. 과거에 비해 육체적 피로의 형태가 변하고 있습니다. 의자에 앉은채 움직이지 않고 컴퓨터를 보며 일하는 사람이 대부분 입니다. 이런 까닭에 몸을 많이 움직여서 육체적 피로가 증가 된 것이 아니라, 오히려 움직이지 않고 경직되어 몸의 피로 가 증가된 형태를 띠게 되었는데, 이는 피로와 더불어 인체 의 기혈순환을 방해하게 되어 소리 없이 탈모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불규칙한 생활습관장부기능 저하
과로, 과음, 흡연, 수면부족으로 인한 생활의 불균형은 장부 의 기능을 떨어뜨리고 만성화 되면 두피로 원활한 혈액공 급이 되지 않으므로 탈모증상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생활 습관이 올바르지 않으면 탈모증상만 나타나는 것은 아니지만, 탈모는 다른 질환에 비해 초기에 증상을 인지할 수 없는 경우 가 대부분이므로 탈모라는 것을 알았을 때는 이미 상당한 시간 (2~5년)이 지나고 난 다음이 많습니다. 따라서, 평소 두피증 상, 모발탈락량 등에 관심을 가지고 조기 검사, 조기치료를 하게 되면 초기탈모 상태에서 쉽게 치료가 될 수 있습니다.

초기탈모 특징

  • 초기탈모는 모발이나 두피의 기능저하가 심하지 않은 상태이므로 빨리 치료를 시작한다면 인체의 항상성을 회복 하여 두피모발을 정상화하는데 치료기간이 길지 않으며, 치료효과도 좋습니다.
  • 증상이 개선된 후에도 주기적인 체질치료와 두피케어를 통해 탈모를 예방하여 건강하게 두피모발을 유지하도록 합니다.
  • 초기 탈모는 탈모를 예방하는 것으로 접근해야 발견 가능 하므로, 주기적인 모발관리와 검사 등을 통해 두피 및 모발 체크를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지점
이름
휴대폰

개인정보취급방침에 동의함